• 맑음동두천 -3.9℃
  • 맑음강릉 3.4℃
  • 박무서울 -0.7℃
  • 연무대전 -3.7℃
  • 맑음대구 -3.9℃
  • 맑음울산 0.5℃
  • 연무광주 -1.4℃
  • 맑음부산 2.5℃
  • 맑음고창 -5.0℃
  • 흐림제주 5.3℃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7.3℃
  • 구름많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5.7℃
  • 구름많음거제 -1.3℃
기상청 제공

알립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 언론협동조합파주신문 창립총회 개최 안내 대바늘 2016/09/11


미디어

더보기
김경일 시장 “성매매집결지 없어진 줄 알았는데… " 5년간 18억3천6백만 원 써 “파주에서 태어나서 여태 파주에서 산 사람입니다. (성매매집결지가) 이렇게까지 돼 있을 줄 생각을 못 했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거의 없어진 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현실은 그렇지 않았습니다. (성매매집결지 폐쇄) 시작했습니다. 저는 제가 잘하는 게 있습니다. 뒤도 돌아보지 않고 폐쇄할 때까지 끝까지 가겠습니다.” 김경일 파주시장이 1월 26일 용주골 달러골목에 있는 옛 문화극장에서 개울 건너 대추벌 성매매집결지를 올해 안에 폐쇄하겠다며 ‘사자후’를 토해냈다. 김 시장은 집결지 폐쇄를 시작하게 된 이유 중 하나로 자신이 파주출신인 데다 그동안 파주에서 줄곧 살아왔다는 것을 강조했다. 그러니까 파주출신이 아닌 이인재(전남), 이재홍(충남), 최종환(경남) 전 시장 등과는 달리 행정의 축을 시민 중심에 놓겠다는 의지를 분명히 하고 있다. 김경일 시장은 2018년 지방선거에서 민주당 공천을 받아 경기도의원에 당선됐다. 지역구는 연풍리 성매매집결지가 있는 파주읍을 비롯 금촌동과 월롱면이었다. 경기도의원 4년의 임기를 마친 김 시장은 2022년 지방선거에서 민주당 파주시장 후보로 나서 국민의힘 조병국 후보를 누르고 파주시장에 당선됐다. 김경일 시장은 성매매집결지 폐쇄

LIFE

더보기

LIF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