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6.3℃
  • 구름많음강릉 19.9℃
  • 흐림서울 19.4℃
  • 구름많음대전 17.8℃
  • 구름많음대구 19.0℃
  • 박무울산 19.2℃
  • 구름많음광주 18.4℃
  • 구름많음부산 21.6℃
  • 구름조금고창 16.4℃
  • 구름많음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16.8℃
  • 구름많음보은 16.0℃
  • 구름많음금산 17.2℃
  • 구름많음강진군 17.2℃
  • 구름조금경주시 19.2℃
  • 구름조금거제 20.1℃
기상청 제공

오늘의 영상

파주도시관광공사 ‘2021 현장 아이디어 공모전’개최

URL복사


파주도시관광공사(사장 손혁재, 이하 공사)는 오는 71일부터 831일까지 ‘2021 현장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공모전에서는 문화시설, 공영주차장,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 환경순환센터, 관광사업 등 공사 소관 업무 및 운영 시설에 대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받는다.

 

 공사 홈페이지(고객마당 혁신창안방)에서 접수 가능하며 공모 자격은 파주 시민과 파주 소재 직장인 및 학교 재학생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접수된 아이디어 중 내부 심사를 거쳐 최대 3건의 아이디어를 선정하고 최우수 아이디어 제출자에게는 사장 표창과 함께 상금(온누리상품권 50만원)을 수여할 예정이다.

 

 손혁재 사장은 파주 시정과 밀접한 공사 사업에 대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시민의 참여 행정을 실현할 수 있는 공모전을 마련했다, 이번 공모전을 통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공사 사업 전반에 접목하여 더욱 발전된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전했다.

 

 자세한 사항은 파주도시관광공사 홈페이지(www.pajuutc.or.kr)를 참고, 혁신기획팀(031-950-1827)으로 문의하면 된다.

 


오늘의영상





최 시장 “지금은 가족의 치유와 회복에 힘쓸 때…” 시사저널의 가정폭력 보도와 관련 최종환 파주시장이 입장을 밝혔다. 최 시장은 6일 파주시 확대간부회의를 통해 “말 못할 가슴 아픈 가정사를 모두 말씀드리기 어려운 비통하고 참담한 심정이지만 (지금은) 가족의 치유와 회복을 위해 노력해야 할 때다.”라고 말했다. 최 시장은 이날 ‘가족의 치유와 회복’을 강조했다. 그리고 ‘가슴 아픈 가정사를 모두 말하기 어렵다.’라고도 했다. 이를 두고 ‘치유와 회복’이 필요할 만큼 가정폭력을 인정한다는 것인지, 또 가정에 무슨 일이 있길래 ‘가슴 아픈 가정사’라고 하는 것인지 이해관계에 따라 판단과 해석이 엇갈릴 것으로 보인다. 분명한 것은 지역언론이 2018년 최종환 시장의 가정폭력과 정신병 의혹을 제기한 지 3년여 만에 비슷한 내용이 또다시 불거져 나오고 있다는 점이다. 조금 다른 것이 있다면 시사저널이 최 시장의 부인을 직접 취재했다는 부분이다. 시사저널 취재에서 부인 송 씨는 남편 최종환 시장의 가정폭력을 얘기하면서 고소는 할 수 없다고 했다. 딸 아이의 아빠이고, 시장직을 잃을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그렇다면 사실 여부를 떠나 그러한 폭로의 의도가 무엇인지 짐작하기 어렵다. 파주바른신문은 2018년 송 씨를 70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