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0.1℃
  • 흐림강릉 7.8℃
  • 흐림서울 11.8℃
  • 대전 8.5℃
  • 대구 8.3℃
  • 울산 9.2℃
  • 광주 9.2℃
  • 부산 9.4℃
  • 흐림고창 8.0℃
  • 흐림제주 14.5℃
  • 흐림강화 9.6℃
  • 흐림보은 7.9℃
  • 흐림금산 7.3℃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8℃
  • 흐림거제 8.8℃
기상청 제공

문화일반

DMZ국제다큐영화제 파주지역 7월 정기상영회

URL복사



DMZ국제다큐영화제 7월 파주 정기상영회가 오는 28일 오후 1시 명필름아트센터 영화관에서 열린다.

 

 경기도 내 8개 지역(파주·고양·평택·부천·김포·안산·남양주·군포)에서 개최되고 있는 DMZ국제다큐영화제 정기상영회는 가까운 동네에서 우수한 다큐멘터리를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7월 파주 상영작은 내 친구 정일우.

 

 ‘판자촌의 예수라 불리며 평생 우리나라의 가난한 이들 곁을 지켰던 정일우 신부의 삶을 30년이 넘는 기간 동안 고스란히 담아 놓은 김동원 감독의 영화다. 종교라는 하나의 틀로 설명할 수 없는 신부의 삶은 오늘날을 살아가는 우리에게 묵직한 메시지를 남긴다.

 

 DMZ국제다큐영화제 관계자는 다큐멘터리 관람의 문턱을 낮추기 위해 경기도내 다양한 지역에서 매월 정기적으로 개최되는 상영회가 지역 시민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다큐멘터리 영화에 대한 관심이 점차 커지는 것으로 보이며 앞으로 다양한 상영기회를 만들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파주 정기상영회 8월 상영작은 생계를 위해 중국으로 탈출한 북한 여성의 사랑 이야기를 다룬 마담B(대한민국,감독 윤재호)이며 제11DMZ국제다큐영화제는 오는 920~27일 경기도 파주·고양 일대에서 개최된다. 자세한 내용은 DMZ국제다큐영화제 홈페이지(www.dmzdocs.com) 및 명필름아트센터영화관(http://ticket.mf-art.kr)에서 확인 및 신청가능하다.


오늘의영상





“공공기관 파주 이전 - 내 생각은 이렇습니다” 파주시가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을 유치하기 위해 그야말로 몸부림을 치고 있다. 파주바른신문은 파주시의원 13명 전원에게 공공기관이 파주로 와야 하는 이유를 물었다. 한양수 의장을 비롯 10명이 답변했다. 무건리훈련장 폐해 지역인 법원읍 출신 이성철 의원과 젊은 정치의 목진혁 의원, 세무회계 사무실을 운영하고 있는 이용욱 의원은 별다른 관심을 보이지 않았다. 평소 파주 발전을 위해 온몸을 바치겠다고 공언해온 파주시의원들이 공공기관 유치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갖고 있는지 각각의 답변을 순서대로 소개한다. 조인연 부의장 경기북부는 국가안보를 위해 수십 년간 군사 규제를 받아왔다. 전체를 위한 규제는 불가피하더라도 규제 피해까지 감당시키는 건 불공정하다. 소수가 전체를 위해 희생할 때 전체가 희생하는 소수에게 상응하는 보상을 하는 것은 공정성 이전에 초보 상식이다. 파주시는 코로나19 재난 상황과 각종 전염병이 창궐하고 있어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은 파주로 이전돼야 하며, 특별한 희생에 대한 특별한 보상이라는 경기도 정책처럼 파주시 산하기관 또한 북파주로 이전돼야 한다. 이효숙 의원 경기도 균형발전이라는 취지로 공공기관을 각 지자체로 분산시키려는 현실을 보면서 각 지자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