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1.8℃
  • 구름많음강릉 26.5℃
  • 구름많음서울 23.2℃
  • 구름많음대전 21.9℃
  • 흐림대구 20.3℃
  • 흐림울산 21.0℃
  • 흐림광주 21.2℃
  • 흐림부산 22.1℃
  • 흐림고창 21.4℃
  • 구름많음제주 25.0℃
  • 구름많음강화 22.6℃
  • 흐림보은 19.2℃
  • 구름많음금산 21.3℃
  • 흐림강진군 20.9℃
  • 흐림경주시 20.8℃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문화일반

교하도서관, 서패동 마을극장

영화평론가 이다혜 초청 영화강연 운영


파주시 교하도서관은 2019년 중점 추진 사업인 마을로 들어간 도서관사업의 일환인 서패동 마을극장의 첫 강연자로 씨네21 기자이자 영화평론가로 활발히 활동 중인 이다혜 기자를 초청해 영화강연을 운영한다.

 

 서패동 마을극장은 심학산 도토리마켓, 한국영상자료원, 교하도서관이 함께 만드는 마을영화제로 5월 마을을 테마로 한 영화 상영과 강연을 운영하고, 6월 서패동 마을길에서 야외 영화제를 운영하는 사업이다.

 

 5월 선정 영화는 서패동에 자리한 작은 마을의 정서를 닮은 영화이자 한국과 일본의 작은 마을의 삶을 비교해 볼 수 있는 모리 준이치 감독의 리틀 포레스트: 여름과 가을과 임순례 감독의 리틀 포레스트. 두 편의 영화는 지난 14일과 21일 각각 상영을 마쳤다. 닮은 듯 다른 두 편의 영화를 관람하고 오는 28일 오후 7, 영화평론가 이다혜 기자와 함께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함께 나눌 예정이다.

 

 5월 영화강연 신청 및 6월 추진되는 마을길 야외영화제는 파주시민 누구나 참여가능하며 교하도서관 홈페이지 및 안내데스크 선착순 방문 및 전화(031-940-5153), 온라인 접수를 통해 참여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교하도서관(031-940-5162)으로 문의하면 된다.

 

전현정 파주시 교하도서관장은 같은 이야기로도 색다른 맛을 내는 두 편의 영화를 관람하고 우리 마을에서의 삶도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의영상





그럼 자술서 쓴 건 기억하나요? 이인재 파주시장과 공무원들이 합작해 파주신문사를 해체하려던 전략은 시민들의 거센 반발을 불러왔다. 시민들은 파주신문사를 지키자며 하나둘 모여들었고, 조합원이 주인인 협동조합 설립이 추진됐다. 그리고 현장사진연구소에 임시 사무실이 마련됐다. 1988년 창립된 사진집단 현장사진연구소는 그동안 시민사회단체의 둥지 역할을 했다. 파주환경운동연합과 녹색환경모임, 문화예술인협회 임진강, 파주시의정감시단, 파주신문협동조합 설립, 임현주 제명 반대를 위한 범대위 등이 모두 현장사진연구소에서 출발했다. 2013년 8월 12일 이인재 파주시장과 공무원이 파주신문사와 소속 기자를 처벌해달라는 고소장을 의정부지방법원 고양지청에 접수했다. 자신이 고소하고도 몰랐다고 발뺌하는 윤덕규 기획경제국장 등 13명이 낸 고소장에는 20여 명의 담당공무원 자술서도 함께 제출됐다. 이번 호에는 일부 자술서를 소개한다. 당시 미디어홍보팀장은 “파주신문의 기사는 근거 없는 가십성 기사 내용과 폭력적이고 선정적인 기사 제목을 통해 이인재 시장의 명예를 훼손했으며, 이를 통해 이인재 시장에 대한 지역 여론을 호도하고 있습니다. 결국 파주신문의 해당 기사는 사실에 근거를 두지 않고 해당 기자가 개인적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