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4.9℃
  • 구름많음서울 2.3℃
  • 구름많음대전 4.5℃
  • 맑음대구 4.5℃
  • 맑음울산 5.6℃
  • 구름많음광주 4.5℃
  • 맑음부산 6.2℃
  • 구름많음고창 5.1℃
  • 구름많음제주 7.9℃
  • 구름많음강화 2.5℃
  • 흐림보은 2.3℃
  • 구름많음금산 3.7℃
  • 구름많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4.9℃
기상청 제공

문화일반

교하도서관, 서패동 마을극장

영화평론가 이다혜 초청 영화강연 운영


파주시 교하도서관은 2019년 중점 추진 사업인 마을로 들어간 도서관사업의 일환인 서패동 마을극장의 첫 강연자로 씨네21 기자이자 영화평론가로 활발히 활동 중인 이다혜 기자를 초청해 영화강연을 운영한다.

 

 서패동 마을극장은 심학산 도토리마켓, 한국영상자료원, 교하도서관이 함께 만드는 마을영화제로 5월 마을을 테마로 한 영화 상영과 강연을 운영하고, 6월 서패동 마을길에서 야외 영화제를 운영하는 사업이다.

 

 5월 선정 영화는 서패동에 자리한 작은 마을의 정서를 닮은 영화이자 한국과 일본의 작은 마을의 삶을 비교해 볼 수 있는 모리 준이치 감독의 리틀 포레스트: 여름과 가을과 임순례 감독의 리틀 포레스트. 두 편의 영화는 지난 14일과 21일 각각 상영을 마쳤다. 닮은 듯 다른 두 편의 영화를 관람하고 오는 28일 오후 7, 영화평론가 이다혜 기자와 함께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함께 나눌 예정이다.

 

 5월 영화강연 신청 및 6월 추진되는 마을길 야외영화제는 파주시민 누구나 참여가능하며 교하도서관 홈페이지 및 안내데스크 선착순 방문 및 전화(031-940-5153), 온라인 접수를 통해 참여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교하도서관(031-940-5162)으로 문의하면 된다.

 

전현정 파주시 교하도서관장은 같은 이야기로도 색다른 맛을 내는 두 편의 영화를 관람하고 우리 마을에서의 삶도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의영상





공무원이 뽑은 영향력 1위 지역신문은? 파주시가 2022년에 사용한 파주지역신문 홍보비는 11개 매체 1억3천여만 원으로 확인됐다. 취재진이 홍보매체 선정 기준과 그 근거가 되는 자료를 요청했다. 담당 공무원은 영향력이 있는 매체 순으로 시정홍보와 행사 광고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파주바른신문은 그동안 파주시가 홍보매체 선정에 대한 시행령이나 규정 등도 없이 언론길들이기 수준의 묻지마 예산 사용 의혹을 지역, 지방, 중앙언론으로 나누어 보도할 계획이다. 파주바른신문이 입수한 파주시 시정홍보 광고 현황을 보면 파주저널이 2천만 원(11회)으로 가장 많았고, ‘파주시대’가 1천6백만 원(9회), ‘파주에서’가 1천4백만 원(9회), 파주타임스가 1천만 원(6회), 파주바른신문이 750만 원(5회) 순이었다. 안승면 홍보담당관은 “시정홍보 매체 선정은 가능한 영향력이 있는 신문으로 하다보니 파주저널한테 많이 의뢰하게 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영향력 판단 근거를 묻는 질문에 대해서도 “파주시가 제공하는 기획 기사 등을 크게 실어주면 영향력이 있는 것 아닌가?”라고 반문해 결국 자치단체장이나 파주시의 정책을 비판하지 않으면 된다는 뜻을 숨기지 않았다. 현재 파주시로부터 광고를 받은 파주지역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