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6.8℃
  • 흐림강릉 23.8℃
  • 서울 26.9℃
  • 대전 24.4℃
  • 대구 24.1℃
  • 울산 24.4℃
  • 광주 22.4℃
  • 부산 23.2℃
  • 흐림고창 21.5℃
  • 흐림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27.2℃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3.1℃
  • 흐림강진군 23.2℃
  • 흐림경주시 24.1℃
  • 흐림거제 24.6℃
기상청 제공

행정업무용 PC 보안취약점 개선조치 완료

파주시는 윈도우 7(PC운영체제)에 대한 기술지원 서비스가 2020114일자로 종료됨에 따라 행정업무용 PC의 보안취약점 개선을 위한 운영체제 및 사무용 프로그램의 업그레이드를 선제적으로 추진해 완료했다.

 

 기술지원 서비스가 종료된다고 해서 현재 사용 중인 윈도우 7 정품의 라이선스가 사라지는 것은 아니지만 제조사로부터 신규 보안취약점 및 오류 개선을 지원하는 보안 업데이트 제공이 중단된다. 윈도우7에서 신규 보안 취약점이 발견돼 행정업무용 PC가 해커에게 악용될 경우 주요 업무정보와 시민들의 소중한 개인정보가 무방비로 유출될 수 있는 심각한 보안위협에 직면할 수 있다.


 파주시는 2018년 제조사의 기술지원 종료 발표 이후 사안의 중요성과 시급성을 인식하고 신속한 해결을 위해 사업비를 확보해 20193월 초부터 7월 말까지 윈도우7 PC 1400여대의 운영체제(윈도우710)와 한글 및 MS 오피스 등 사무용 프로그램 업그레이드를 통해 보안취약점 개선 사업을 완료했다.

 

 파주시가 해당 사업을 타 기관에 비해 선제적이고 신속하게 조치·완료함으로써 PC와 정보시스템을 이용한 업무처리시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환경에서 시민들에게 신속한 행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승조 파주시 정보통신과장은 앞으로도 직원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영상





“연구과제 기지촌 용주골... 영문판 해외 출간 예정” 대한민국 최대 미군기지였던 파주읍 용주골 이야기가 외국 학술지 심사를 거쳐 영문판으로 출간될 계획이다. 영국, 아일랜드, 미국, 캐나다, 뉴질랜드, 호주 등 영미권에서 출판될 이 책은 아마존 판매와 함께 해외 학교 도서관 등에 보급될 예정이다. 서울대 아시아연구소는 “이제까지의 기지촌 연구가 여성에게만 초점을 둔 반면 기지촌이라는 공간이 어떻게 변화해 갔는지에 대해서는 본격적인 연구가 없었기 때문에 파주읍 연풍리의 공간적 시각을 중심으로 지역경제 생태계, 지역의 통치체제, 한미관계, 안보와 기지촌 등 재개발 문제 등을 분석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이승욱 교수는 국내가 아닌 외국에서 영문판으로 출간하는 이유에 대해 “연구주제 자체가 해외에서 더 관심을 가져야 하는 문제로 판단했다. 특히 이 책은 대중서적이 아니라 학술서적이어서 국내에서는 아무래도 기지촌 연구자가 많지 않아 영문판을 내게 되면 해외의 기지촌 연구에도 반향을 일으킬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그동안 현장사진연구소와 함께 용주골 등 파주 기지촌을 2년간 연구해 온 서울대 아시아연구소는 올 연말까지 자료를 확정하고 내년 상반기 논문 집필과 함께 외국 학술지의 심사를 거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