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4.1℃
  • 구름조금강릉 27.4℃
  • 박무서울 22.6℃
  • 맑음대전 23.5℃
  • 구름많음대구 25.0℃
  • 구름많음울산 25.2℃
  • 흐림광주 23.2℃
  • 연무부산 24.4℃
  • 흐림고창 24.1℃
  • 흐림제주 24.1℃
  • 흐림강화 22.8℃
  • 구름많음보은 22.9℃
  • 구름조금금산 22.6℃
  • 흐림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5.6℃
  • 흐림거제 23.7℃
기상청 제공

파주시, 버스정류장에 공공 와이파이(Wi-Fi)존 확대


파주시는 시민의 디지털 정보이용 격차 해소와 가계 통신비 경감을 위해 버스정류장 50개소에 공공 와이파이 존을 확충하고 24일부터 무료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시는 시민들의 버스정류장 이용율 등 빅데이터 분석자료를 활용해 우선설치 버스정류장 50개소를 선정해 투자대비 와이파이 사용율이 높게 나타날 수 있도록 했다. 이번 와이파이존 확충으로 지역 내 버스정류장 177개소에서 무선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다.


 시는 버스정류장에 무선와이파이 존 확충을 통해 데이터 사용량이 많고 대중교통을 주로 이용하는 청소년층의 통신비 절감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자체 보안장비를 구축해 불법사이트 차단 등 청소년에게 유해한 사이트 접속을 차단하고 있다.


 한편, 파주시 공공 와이파이 존은 2019년도에 194개소를 구축했으며 올해는 자체사업 및 한국정보화진흥원 사업(66개소) 포함 116개소를 구축해 총 310개소가 운영중이다.


 윤상기 파주시 정보통신과장은 “앞으로 공원, 체육시설 등에도 공공 와이파이를 확충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보편적인 정보통신 서비스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영상





기지촌 여성 지원 조례 통과... “기초자치단체 중 전국 최초” ‘파주시 기지촌 여성 지원 등에 관한 조례’가 제정됐다. 이는 전국 기초자치단체 중 첫 번째다. 파주시의회(의장 손배찬)는 22일 오전 10시 제2차 본회의를 열어 자치행정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올라온 조례를 통과시켰다. 자치행정위원회(위원장 최유각) 윤희정 간사는 ‘파주시 기지촌 여성 지원 등에 관한 조례’ 심사 결과보고에서 “파주시 기지촌 여성 지원 등에 관한 조례안은 사회적 낙인과 생활고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지촌 여성들의 명예회복, 생활안정, 인권증진을 위한 근거를 마련하고자 하는 사항으로 향후 실태조사 결과와 기지촌 여성들과의 지속적인 대화를 통해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기지촌 여성 대부분이 고령임을 감안하여 신속히 관련 정책을 마련해 줄 것을 주문하며 원안 가결하였다.”라고 밝혔다. 열아홉 살 때부터 기지촌 생활을 한 박점순(72) 할머니는 “옛날에 관청에서 공무원들이 나와 미군이 철수하면 모두 모여서 살게 해주든가, 아니면 혼자 살 수 있도록 아파트 하나씩 줄 테니 아무 걱정하지 말고 여러분들은 미군들한테 서비스만 잘 하라고 교육을 시켰는데, 이제까지 아무런 약속도 지키지 않고 있다가, 파주시가 이렇게 조례를 만들어 죽기 전에 뭘 해준다니까 꿈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