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7.2℃
  • 맑음강릉 28.5℃
  • 연무서울 28.3℃
  • 흐림대전 27.1℃
  • 흐림대구 26.3℃
  • 흐림울산 23.3℃
  • 구름많음광주 26.3℃
  • 구름많음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5.5℃
  • 흐림제주 24.4℃
  • 구름조금강화 24.8℃
  • 흐림보은 26.3℃
  • 흐림금산 26.4℃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4.6℃
  • 흐림거제 23.4℃
기상청 제공

파주시, 탄소포인트제 상반기 인센티브 지급

파주시는 지난해 하반기동안 온실가스 배출량을 감축한 참여자에게 인센티브를 지급한다고 24일 밝혔다.


 탄소포인트제는 가정이나 상업용 건물, 아파트 단지, 학교 등의 에너지 사용량 절감에 따른 온실가스 감축률을 계산해 탄소포인트를 부여하고 이에 상응하는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전 국민 온실가스 감축 실천 프로그램이다. 이번 2020년 상반기 인센티브는 6월 30일 이전에 2019년 하반기 전기, 수도, 상수도의 사용량을 감축한 4천415세대에게 5천208만1천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한다.


 과거 2년간 평균 사용량을 현재 사용량과 비교해 절감 감축률에 따라 연간 전기는 최대 15,000원, 상수도는 최대 2,000원, 도시가스는 최대 8,000원을 현금 또는 그린카드 포인트로 연 2회(6월, 12월) 지급하며 연간 최대 25,000원을 받을 수 있다. 파주시는 2019년 탄소포인트로 감축한 온실가스는 약 4,600톤이며 이는 약 70만 그루의 나무를 심는 효과와 같다.


 허순무 파주시 환경보전과장은 “온실가스 및 기후변화 대응에 국민 모두가 동참해야 한다”라며 “아직 가입하지 않은 가구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탄소포인트제 참여는 가정의 세대주 또는 아파트단지, 상업시설 등의 실제 사용자가 탄소포인트제 홈페이지(www.cpoint.or.kr)에 접속해 참여할 수 있다. 인터넷 사용이 어려운 경우 파주시 환경보전과(☎031-940-3794) 및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오늘의영상





기지촌 여성 지원 조례 통과... “기초자치단체 중 전국 최초” ‘파주시 기지촌 여성 지원 등에 관한 조례’가 제정됐다. 이는 전국 기초자치단체 중 첫 번째다. 파주시의회(의장 손배찬)는 22일 오전 10시 제2차 본회의를 열어 자치행정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올라온 조례를 통과시켰다. 자치행정위원회(위원장 최유각) 윤희정 간사는 ‘파주시 기지촌 여성 지원 등에 관한 조례’ 심사 결과보고에서 “파주시 기지촌 여성 지원 등에 관한 조례안은 사회적 낙인과 생활고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지촌 여성들의 명예회복, 생활안정, 인권증진을 위한 근거를 마련하고자 하는 사항으로 향후 실태조사 결과와 기지촌 여성들과의 지속적인 대화를 통해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기지촌 여성 대부분이 고령임을 감안하여 신속히 관련 정책을 마련해 줄 것을 주문하며 원안 가결하였다.”라고 밝혔다. 열아홉 살 때부터 기지촌 생활을 한 박점순(72) 할머니는 “옛날에 관청에서 공무원들이 나와 미군이 철수하면 모두 모여서 살게 해주든가, 아니면 혼자 살 수 있도록 아파트 하나씩 줄 테니 아무 걱정하지 말고 여러분들은 미군들한테 서비스만 잘 하라고 교육을 시켰는데, 이제까지 아무런 약속도 지키지 않고 있다가, 파주시가 이렇게 조례를 만들어 죽기 전에 뭘 해준다니까 꿈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