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6℃
  • 구름조금강릉 -8.3℃
  • 맑음서울 -9.9℃
  • 맑음대전 -10.3℃
  • 맑음대구 -7.9℃
  • 맑음울산 -7.7℃
  • 구름많음광주 -6.4℃
  • 맑음부산 -6.9℃
  • 구름많음고창 -7.2℃
  • 제주 0.7℃
  • 맑음강화 -9.8℃
  • 맑음보은 -10.8℃
  • 맑음금산 -11.3℃
  • 맑음강진군 -5.7℃
  • 맑음경주시 -8.3℃
  • 맑음거제 -5.1℃
기상청 제공

김경일 파주시장, ‘제29회 2022 아시아문화경제진흥대상’ 지방자치단체 부문 대상 수상

김경일 파주시장이 11() 아시아문화경제진흥원(이사장 강성재)이 주최하는 292022 아시아문화경제진흥대상시상식에서 지방자치단체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이 상은 아시아의 경제·사회·문화·정치·지자체·교류·지역 개발 부문에 공헌한 개인과 단체에 수여하는 상으로 시민만족도, 행정·지역 경제·교육·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성과 등을 심층적이고 종합적인 평가를 통해 선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파주시장은 50만 대도시 진입에 따른 지역 간 상생 및 자족도시로의 발전 방안 모색 기업하기 좋은 파주 기반 조성 노력 시민 중심의 행정 원스톱 시스템 추진 부르미버스 확대 등 교통복지 확대 시민소통실 강화 및 찾아가는 이동 시장실운영 등 시민소통 활성화를 위한 노력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이번 수상은 50만 시민 여러분과 공직자가 함께 이뤄낸 소중한 결과라며, “시장으로서 시민과의 약속을 성실히 이행하고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는 것은 당연한 일임에도 이렇게 상을 수상하게 되어 더욱 정진하는 계기가 됐으며 앞으로도 늘 시민행복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지역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영상





해외입양인 쉼터 ‘엄마 품 동산’ 어떻게 시작됐나 한국전쟁과 함께 달러벌이에 내몰렸던 미군 위안부와 영문도 모른 채 외국으로 떠나야만 했던 입양인의 상처를 치유하기 위해 만들어진 ‘엄마 품 동산’이 햇수로 5년 됐다. ‘엄마 품 동산’은 민선7기 최종환 시장이 취임하면서 문을 열었다. 최 시장은 민주당 소속이다. ‘엄마 품 동산’은 현장사진연구소 이용남 사진가가 이재홍 파주시장에게 편지를 보내면서 시작됐다. 당시 자치단체장은 새누리당 소속이었다. 사진가는 이재홍 파주시장에게 보내는 편지에서 자신을 이렇게 소개했다. “사람들은 저를 반미 사진가로 부르기도 합니다. 맞습니다. 저는 어른이 되어서야 미국을 좋아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앞으로도 분단된 조국하에서는 미국을 좋아하기는 어려울 것입니다. 이런 이유 때문에 새누리당 소속의 자치단체장이 나의 제안을 선뜻 수용하기 어려울 수도 있습니다. 그렇지만 시장님, 이는 이념과 정치 논리로 판단해서는 안 됩니다. 휴머니즘의 관점이 필요합니다.” 사진가는 또 “전쟁이라는 참담한 시기에 외국군대를 위해 기지촌이 형성됐듯이 그런 상황에서 기지촌 생활을 할 수밖에 없었던 우리의 누이들도 우리 사회가 따뜻한 가슴으로 안아줘야 합니다. 그 이유는 어떠한 경우에도 국가는 국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