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1℃
  • 흐림강릉 5.3℃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5.5℃
  • 구름조금대구 6.6℃
  • 구름조금울산 8.3℃
  • 구름조금광주 7.3℃
  • 구름많음부산 10.0℃
  • 구름조금고창 4.8℃
  • 구름조금제주 7.7℃
  • 맑음강화 2.9℃
  • 맑음보은 4.6℃
  • 구름조금금산 5.6℃
  • 구름많음강진군 7.4℃
  • 구름많음경주시 7.7℃
  • 맑음거제 8.8℃
기상청 제공

파주시, 2020년 상반기 정기인사 단행

파주시는 명예퇴직과 공로연수에 따른 승진인사 및 조직개편으로 인한 결원보충을 위해 2020년 상반기 정기인사를 18일자로 단행했다.


 이번 정기인사는 5급 사무관 승진의결 7명을 비롯해 총 67명의 승진인사와 더불어 전보 243, 신규공무원 임용 21명 등 총 331명의 규모로 이뤄졌다.

 

 5급 승진인사로는 회계과장 직무대리에 김은숙 예산팀장 납세지원과장 직무대리에 권상원 세외수입팀장 정보통신과장 직무대리에 윤상기 안전기획팀장 토지정보과장 직무대리에 김나나 지적팀장 건강증진과장 직무대리에 임미숙 지역보건팀장 도로관리사업소장 직무대리에 허준수 가로조경팀장 친수공간추진단장 직무대리에 최정석 건축행정팀장이 임명됐다.

 

 국장급 인사로는 장기교육에서 복귀한 방경수 서기관이 자치행정국장에 임명됐으며, 평화기반국장에는 김순태 경제국장, 도시발전국장에는 정명기 환경수도사업단장, 안전건설교통국장에는 송종완 도시균형발전국장, 환경수도사업단장에는 최귀남 안전건설교통국장이 자리를 옮겼고, 5급 과장급은 새로운 행정수요에 맞춰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22명의 전보인사를 실시했다.

 

 특히, 이번 정기인사에서는 2019년 말로 설치기한이 종료된 한시기구인 도시균형발전국도시발전국으로 정식 기구화하고, 남북교류 관련 사업을 총괄하는 새로운 한시기구인 평화기반국설치와 운정호수공원과 공릉천, 소리천을 연계한 자연친화적인 친수공간 조성을 위한 친수공간추진단신설에 따라 능력과 실력을 고려해 적임자를 배치하는데 중점을 뒀다.

 

 또한, 시정의 청렴성과 도덕성을 중심으로 시정에 대한 주민신뢰 회복과 청렴한 공직사회를 만들기 위해 업무성과 우수 직원에 대한 발탁과 격무부서에 대한 배려, 성별과 직렬 안배를 인사원칙으로 삼아 지원부서와 사업부서, 본청과 읍면동의 순환배치를 통해 공직 내 내부청렴도를 회복하고 일하는 공직문화를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이번 인사는 성과와 능력에 중점으로 두고 소수 직렬에 대한 안배를 바탕으로 승진자를 발탁했으며 시 역점시책과 공약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직원들의 능력과 전문성을 고려해 인사를 실시했다민선7기가 반환점을 도는 중요한 시기인 2020년에는 평화와 상생, 분권을 바탕으로 한반도 평화수도 파주를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4급 전보 (5)

자치행정국장 방경수 평화기반국장 김순태

도시발전국장 정명기 안전건설교통국장 송종완

환경수도사업단장 최귀남

 

5급 직무대리 (7)

회계과장 김은숙 납세지원과장 권상원 정보통신과장 윤상기

토지정보과장 김나나 건강증진과장 임미숙 도로관리사업소장 허준수

친수공간추진단장 최정석

 

 

 

 


오늘의영상





“문재인 대통령이 착하다고 사람들이 주물럭거리잖아” ‘미군 위안부 문제에 대한 진상규명과 명예회복 지원 등에 관한 법률안’이 제20대 국회가 끝남에 따라 사실상 폐기됐다. 이 법률안은 2017년 7월 14일 더불어민주당 유승희, 윤후덕 의원 등 18명이 발의했다. 이 법률안의 제안 이유는 “한국전쟁 이후 주한미군기지촌 주변 여성들은 한국의 경제와 안보 두 측면에서 일정한 기여를 하였으며, 경제적인 측면에서는 1960년대에 기지촌 성매매로 인한 수입이 대한민국 GNP의 25%를 차지하는 등 한국경제의 근간을 마련하고 경제를 부양하였다.”라고 돼 있다. 파주지역 미군 기지촌에서 미군 위안부 생활을 한 1930년생 할머니는 파주바른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일본군 위안부 문제도 제대로 해결이 안 되는데 우리 미군 위안부 문제가 해결이 되겠는가. 그래도 우리는 달러를 엄청나게 벌어들인 애국자다. 그럼에도 우리는 국가로부터 생활보호대상자 혜택을 받는 것조차 어려운 상태다.”라며 아쉬움을 나타냈다. 할머니는 “문재인 대통령 마음이 너무 착해 사람들이 대통령을 주물럭거리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할머니를 비롯 파주지역 미군 위안부 20여 명은 지난 2014년 6월 한국정부가 국가안보와 경제개발이라는 미명으로 기지촌을 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