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7.9℃
  • 구름조금강릉 -2.8℃
  • 구름많음서울 -5.0℃
  • 구름많음대전 -4.6℃
  • 구름많음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1.2℃
  • 구름많음광주 -2.2℃
  • 구름많음부산 0.7℃
  • 흐림고창 -3.0℃
  • 구름조금제주 3.7℃
  • 구름조금강화 -5.4℃
  • 흐림보은 -6.1℃
  • 흐림금산 -6.3℃
  • 흐림강진군 -1.8℃
  • 흐림경주시 -2.2℃
  • 구름조금거제 0.6℃
기상청 제공

시의회

파주시의원은 어떤 차를 탈까?

파주시의원들의 하루는 빈틈없는 일정으로 빡빡하다. 그런 만큼 시의원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자신의 수족이 돼 주는 자동차이다. 그럼 파주시의회 의원은 어떤 차를 선호하고 있을까?



 현재 제8대 파주시의회 사무국에 등록된 승용차는 모두 17대이다. 재적의원 15명 대부분이 각 1대씩 등록했으나 자치행정위원회 목진혁 위원장과 도시산업위원회 박은주 위원장은 두 대씩 등록했다.


 목진혁(40) 위원장은 독일 ‘벤츠’와 현대 ‘아이오닉5’를, 박은주(56) 위원장은 현대 ‘팰리세이드’와 ‘싼타페’를 등록했다. 이성철(58) 의장은 현대 ‘싼타페’, 윤희정(62) 부의장은 삼성 ‘K7’, 오창식(65) 운영위원장은 현대 ‘쏘나타’를 타는 것으로 나타났다. 목 위원장은 취재가 시작되자 한 대만 남기고 등록 취소를 밝혔고, 박 위원장은 두 대를 번갈아 이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정은(39), 박대성(57), 손형배(54) 의원은 각각 삼성 ‘K3’, ‘K5’, ‘K8’ 차량을 등록했고, 최창호(62), 최유각(57) 의원은 현대 ‘그랜저’를 등록했다. 이익선(58) 의원은 현대 ‘쏘나타’, 이혜정(55) 의원은 기아 ‘스포티지’, 이진아(39) 의원은 기아 ‘모닝’, 박신성(37) 의원은 폭스바겐 ‘투아렉’, 손성익(36) 의원은 기아 ‘레이’를 각각 의회사무국에 등록했다.


 의회사무국에 차량을 등록하면 주차장 편의를 제공받을 수 있다.


오늘의영상





“파주시가 우리의 인권을 걱정한다고요?” 김경일 파주시장이 행정력을 총동원해 파주 성매매집결지 폐쇄를 몰아부치자 집결지 여성들이 크게 반발하고 있다. 이들은 연일 대책회의를 여는 등 앞으로 들이닥칠 공권력에 대비하고 있다. 파주바른신문이 성매매집결지를 찾아 여성들의 입장을 들었다. “파주시가 갑자기 왜 그러는지 모르겠어요. 여기는 현재 재개발지역으로 어차피 우리는 건설조합과 협상을 벌여야 하는 상황이에요. 그런데 김경일 시장이 무슨 마음을 먹고 밀어부치는지 정말 모르겠어요.” 스물일곱에 이곳에 와 어느덧 마흔두 살이 된 여성의 하소연이다. 이 여성은 “파주시가 우리의 인권을 걱정한다고요? 우리가 인권을 보호받아야 할 만큼 문제 있는 사람들인가요? 이제 별 수 없어요. 가족의 생계를 위해 시청 앞으로 가 거기서 죽을거예요.”라며 눈물을 흘렸다. 보육원에서 생활하다 대학 진학을 위해 혼자 생활을 했던 마흔한 살 여성은 “전에도 성매매 단속이 있었어요. 저는 4년제 대학에서 사회복지학을 전공했고, 어떤 직장에 취업을 했는데 역시 고아라는 사회적 편견과 차별은 내가 스스로 숨을 쉴 수 없을 정도로 힘들었어요. 그런 데다가 조직을 공정하게 지휘해야 할 직장 상사의 음탕한 시선은 내가 피하거나 저항하기 어려운